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사회 핫포토
포켓몬 잡다가 밤샘, 간절곶 못 떠나... 우리도 울주갈까?
최정화 기자 | 승인 2016.07.23 09:52

증강현실(AR) 모바일 게임 '포켓몬 고' 열기가 휴가철을 맞아 확산되는 양상입니다.

지난 22일 간절곶 일대에서 포켓몬 고를 할 수 있다는 소식이 SNS를 통해 알려지자 늦은 밤까지도 게이머들이 몰려들어 그 열기가 밤새 이어졌는데요.

울산과 가까운 부산, 대구, 김해, 창원 등지에서 낮보다 더 많은 인파가 찾아오면서 150대가량을 수용할 수 있는 간절곶 주차장에 차량이 꽉 들어찼고 주변 도로 옆으로도 차량이 길게 늘어섰습니다.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았지만, 인근 진하해수욕장보다 간절곶에 오히려 방문객이 많은 진풍경이 벌어졌습니다.
게임 속 '체육관'으로 알려진 간절곶 등대 맞은편 소망우체통 주변에 특히 많은 사람이 모였습니다.
언뜻 보아도 100명이 넘는 사람들이 소망우체통과 석상 주변에 서서 달빛을 받으며 포켓몬 고 삼매경에 빠졌는데요.
이날 오후 10시께 400여 명까지 모인 인파는 23일 오전 0시를 넘기면서 서서히 줄어들기 시작했지만 50∼60명의 게이머는 아예 밤을 새웠습니다.
일부는 간절곶을 떠나지 못하고 차 안에서 쪽잠을 자기도 했습니다.

#모바일게임#게임#포켓몬고#포켓몬#울주#간절곶#소망우체통

최정화 기자  jhchoi@smartmedian.com

<저작권자 © 스마트 미디어 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미디어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스마트미디어앤  |  등록번호 : 서울아 03897  |  등록일자 : 2015년 9월 11일  |  제호 : 스마트미디어N뉴스
발행인 : 황성연  |  편집인 : 이쌍규  |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152길 13  |  Tel 02-515-1322
발행일자 : 2015년 9월 21일
Copyright © 2017 스마트미디어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